[차별금지법제정연대][기자회견] 2020년 11월 11일 평등절 선포 기자회견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2020-11-11
조회수 60


2020년 11월 11일 평등절 선포 기자회견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 평등한달 집중행동 계획 발표-

 

◎ 일시 및 장소 : 2020년 11월 11(오전 1111국회 앞

◎ 식순

사회 사월 (다산인권센터 활동가)

발언 1 : 평등법 발의 및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

정혜실 (차별금지법제정연대 공동대표)

발언 2 : 평등절 선포의 의미와 한 달 집중행동 계획 발표

조혜인 (차별금지법제정연대 공동집행위원장)

평등버스 인기그룹 노네임’ 공연

기자회견문 낭독 치이즈 (청소년인권행동 아수나로 서울지부 활동가)


[기자회견문]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한 달 집중행동을 시작하며

더불어민주당은 평등법을 발의하고 국회는 차별금지법 제정에 속도를 높여라

 

 

숫자 11은 다른 시점에서 보면 같다는 뜻의 등호(=)가 된다등호가 두 번 반복하는 11월 11우리는 14년째 차별금지법 제정의 속도가 더딘 현실을 개탄하며 시민의 힘으로 차별금지법을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아 오늘을 평등절로 선포한다오늘을 기점으로 차별금지법이 제정되어 한국 사회에 공기처럼 만연한 차별의 현실을 다른 시점에서 짚어보고 그 현실이 바뀌어 나갈 수 있기를 고대한다. 2021년 11월 11일 평등절은 차별금지법을 통해 바뀌어진 대한민국의 변화를 짚어볼 수 있는 날이길 기대한다.

 

21대 국회에는 이미 차별금지법이 발의되어 법제사법위원회에 회부되었다또한 국가인권위원회가 정부에 권고한 평등 및 차별금지에 관한 법률”, 약칭 평등법은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이 발의 의지를 공식 표명하였고 이를 위한 의정활동을 진행하고 있다차별금지법제정연대는 하루 빨리 국회에서 이 두 법안에 대한 의미 있는 토론을 진행하고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해 국회의 시간이 속행되길 바란다무엇보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차별금지법/평등법 제정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촉구한다.

 

차별금지법제정연대는 오늘부터 정확히 한 달 후인 2020년 12월 10, 72번째 세계인권선언기념일까지 시민들과 함께 올해 두 번째 집중 행동을 펼칠 예정이다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을 고려해 우리는 서로의 건강을 지키며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세 차례에 걸쳐 99인의 집회를 진행하고 시민들에게 차별금지법 제정에 동참을 호소하는 지하철 액션을 진행할 것이다또한 이미 여러 지역에서 시작된 지역구 국회의원 사무실 앞 릴레이 1인 시위와 각종 토론회 일정을 이어갈 것이다한 달 간의 평등한 사회를 위한 발걸음에 국회는 응답하라.

 

우리는 오늘 또다시 국회에 요구한다.

평등법을 발의하라.

차별금지법 제정의 속도를 높여라.

21대 국회도 평등에 합류하라.

 

2020년 11월 11

차별금지법제정연대

0